'동학농민혁명정신 헌법전문포함 추진위원회',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

 

개정 헌법 전문에 동학농민혁명 정신이 포함되어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다.

유성엽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장과 ‘동학농민혁명정신 헌법전문 포함 추진위원회’는 5일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이같이 요구했다.

 

유 위원장과 추진위원들은 “대한민국의 자유민주주의의 역정을 볼 때 가장 앞자리를 차지해야 하는 정신이 동학농민혁명”이라며 “이번 개헌에서 반드시 동학농민혁명 정신을 헌법 전문에 포함해야 한다”고 주장했다.

 

이들은 ▲ 정부와 국회는 개헌 시 자유와 평등, 자주정신, 그리고 우리 사회의 지향점인 사람이 사람답게 대접받고, 자유민주적 기본질서가 인간 삶의 기본임을 천명한 동학농민혁명의 정신이 대한민국 헌법 전문 맨 앞에 반드시 포함되어야 하며 ▲ 동학농민혁명의 숭고한 정신이 대한민국 헌법 전문의 맨 앞에 반드시 포함되기를 바라는 간절한 마음으로 범국민 서명운동과 함께 국회청원운동을 벌이겠다고 선언했다.

유 위원장은 “동학농민혁명은 조선 봉건사회와 부정부패 척결 및 반외세의 기치를 내걸었던 아래로부터의 민중혁명이었다”며 “이는 3.1운동, 6.10 만세 운동, 4.19 혁명 등 우리나라의 근대화와 민족운동의 근간이 되었다”고 강조했다.

 

우리 역사학계에서도 근현대사 구분점을 동학농민혁명으로 삼고 있어 오늘 기자회견의 의미를 더해주고 있다.

 

유 위원장은 국회에서 개헌을 주도할 ‘정치개혁특별위원회’ 위원(국민의당 간사)으로 활동하고 있다.

한편, 이날 기자회견에는 유 원장을 비롯하여 동학농민혁명정신 헌법전문포함 추진위원회를 구성하고 있는 유진섭 정읍시의회 의장, 황혜숙 정읍시의회운영위원장, 안길만 정읍시의회 경제건설위원장, 이만재 정읍시의원, 서현중 유적보존회 이사장, 신함식 동학농민혁명계승사업회 부이사장 등이 함께 참여했다.

 

[전민일보 김영묵기자 2017-09-06]

Posted by 유성엽